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증권
부산·경남은행, 지역 중소기업 설 특별자금 1조원 푼다
9면 기사보기 신문보기 JPG / PDF
  • 김준형 기자
  • 승인 2018.01.16 22:30
  • 댓글 0

3월16일까지 동남권 중기 대상
업체별 최대 30억까지 지원


BNK금융그룹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은 설 명절을 앞두고 울산·부산·경남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총 1조원의 특별 자금(BNK 2018 뉴 스타트 새해맞이 나눔대출)을 지원한다.

설 특별자금은 16일부터 3월 16일까지 두 달간 동남권 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각 은행별로 5,000억원(신규자금 2,000억원, 기한연기 3,000억원)씩 총 1조원이 공급된다. 


중점 지원 대상은 △창업 3년 미만 중소기업 △부산은행, 경남은행과 10년 이상 거래 중인 중소기업 △전통시장 소상공인 등 생계형 자영업자 △기술력 우수 중소기업 △지역 일자리 창출 기업 △지자체 전략산업 영위 중소기업으로 업체별로 최대 30억원까지 지원된다.

중점 지원 대상 기업에 대해 산출금리 대비 최대 1.0%까지 금리를 추가로 감면한다.

BNK금융그룹 관계자는 “지역 대표 금융기관으로서 설 명절을 앞두고 중소기업들의 자금난을 적극 해소해 나가는 한편 창업 기업, 일자리 창출 기업, 생계형 소상공인 등에 대한 지원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김준형 기자 다른기사 보기

icon오늘의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원
Copyright © 2018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