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상단여백
HOME 정치 종합
20개국 외교장관, 밴쿠버회의서 "남북대화 지지" 성명 채택
Online
  • 연합뉴스
  • 승인 2018.01.17 14:00
  • 댓글 0

"외교해법, 필수적이며 또 가능…유엔결의 넘어설 추가행동 고려"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 미국, 일본과 캐나다 등 20개국 외교장관은 16일(현지시간) 캐나다 밴쿠버 컨벤션센터에서 '한반도 안보 및 안정에 관한 밴쿠버 외교장관회의'를 열어 남북 대화 지지 등을 담은 공동 의장성명을 채택했다.

일명 '밴쿠버 그룹'은 성명에서 "남북 대화가 지속적인 긴장 완화로 이어질 것이라는 희망을 갖고 남북 대화에서의 진전을 지지할 것을 맹세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북핵 문제와 관련해 "외교적 해법이 필수적이며 또 (실현) 가능하다는 데 합의했다"며 "(기존의) 유엔 결의를 넘어서는 일방적 제재와 추가적인 외교 행동을 고려하는 데에도 합의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선박 간 불법 환적을 멈출 수단을 포함해 북한의 해상 밀수에 대응할 것을 맹세한다"며 강력한 제재 의지를 확인했다.

또 북한의 범죄행위와 사이버작전을 포함해 자금 확산 방지, 제재의 효과적인 이행을 위한 전 세계적인 역량 수립을 위해서도 뜻을 모았다고 전했다.

중국과 러시아의 역할도 강조했다. 참가국들은 "한반도 문제의 장기적인 해법에 기여하는 데 있어 중국과 러시아의 중요성과 특별한 책임을 인식했다"고 성명은 밝혔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icon오늘의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원
Copyright © 2018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