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울산 현대, FA컵 2연패 순항
15면 기사보기 신문보기 JPG / PDF
  • 연합뉴스
  • 승인 2018.08.08 21:14
  • 댓글 0

김승준·이근호 골…부산 아이파크 2:0 꺾어

울산 현대 선수들이 8일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부산 아이파크와 2018 KEB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서 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사진제공=연합뉴스

펜딩 챔피언 울산 현대가 준우승팀 부산 아이파크를 제압하고 대한축구협회(FA)컵 8강에 진출했다.

K리그1(1부리그) 울산은 8일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서 K리그2 부산에 2-0으로 승리했다.

울산은 전반을 0-0으로 마쳤지만, 후반 9분에 터진 김승준의 결승 골과 후반 추가시간에 나온 이근호의 쐐기 골로 8강 티켓을 거머쥐었다.

이날 경기는 지난해 결승전에서 만난 양 팀의 리턴 매치로 눈길을 끌었다.

울산은 지난해 FA컵 부산과 결승 1차전에서 2-1승리, 2차전에서 0-0 무승부를 거둬 우승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올 시즌 전력을 한층 더 끌어올린 울산은 부산을 상대로 압도적인 모습을 펼쳤다.

울산은 공격라인에 발 빠른 황일수와 김승준, 김인성을 내세웠고 여름 이적시장에서 영입한 믹스와 에스쿠데로를 중원에 배치하는 등 1군 전력으로 맞섰다.

전반전은 울산의 흐름으로 진행됐지만, 골을 기록하진 못했다. 번번이 상대 골키퍼 송유걸의 손끝에 걸렸다.

전반 7분 울산 김인성은 오른쪽 크로스를 헤딩슛으로 연결했는데 상대 골키퍼 송유걸이 걷어내 아쉬움을 삼켰다.

전반 추가시간엔 골키퍼와 일대일 기회를 잡은 김승준의 슈팅이 다시 한번 막혔다.

득점은 후반전 9분에 나왔다. 김승준은 정동호의 오른쪽 땅볼 크로스를 골문 앞에서 가볍게 밀어 넣어 골망을 갈랐다.

울산은 후반 중반 국가대표 공격수 이근호까지 투입하며 더 강하게 밀어붙였다.

이근호는 후반 추가시간 쐐기 골을 터뜨리며 팀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icon오늘의 인기기사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팩스 : 052-271-8790  |  사업자번호 : 620-81-14006
등록번호 : 울산,아01104  |   등록날짜 : 2017년 7월 13일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원
Copyright © 2018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