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상세검색

상세검색

 
검색기간

  ~  
섹션별
검색영역
콘텐츠 범위
검색어

상단여백
HOME 21대 국회의원선거 기획
4.15 총선 선관위 후보 등록 첫날 이모저모
뉴스NOW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 등록이 시작된 26일 울산 남구선거관리위원회에서 남구갑 선거구에 출마한 후보자들이 등록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심규명, 미래통합당 이채익, 민생당 강석구, 국가혁명배당금당 이수복 후보 우성만 기자  
 

4.15 총선 후보등록이 선거일을 3주 앞둔 26일 시작됐다. 각 예비후보자들은 궂은 날씨 속에서도 자신들이 출마한 지역의 선관위를 방문해 후보등록을 마치고 필승을 다짐했다.

#대부분 오전 중 등록완료...업무 시작 전부터 기다리기도


이번 총선 후보 등록기간은 26일과 27일 이틀간이지만 대부분 후보는 첫날인 26일 오전 등록을 마쳤다. 몇몇 예비후보들은 선관위의 공식 업무가 시작되는 9시 전부터 서류접수를 위해 기다리는 모습도 눈에 띄었다.

각 선거구별로 살펴보면 중구는 더불어민주당 임동호, 미래통합당 박성민, 노동당 이향희 예비후보 등이 오전에 등록을 마쳤고 남구갑도 민주당 심규명, 통합당 이채익, 민생당 강석구 예비후보 등이 오전 9시를 조금 지나 접수를 끝냈다.

남구을은 민주당 박성진 예비후보가 오전에 서류접수를 마쳤고, 통합당 김기현 예비후보는 같은 날 오후 1시께 접수를 완료했다.

동구에서는 민주당 김태선 예비후보를 필두로 통합당 권명호, 민중당 김종훈, 노동당 하창민 예비후보가 오전 중 등록을 마쳤고 북구도 민주당 이상헌 예비후보를 비롯해 통합당 박대동, 민생당 김도현, 정의당 김진영 예비후보 등이 등록했다.

#반려됐다 보완 끝에 접수하기도

등록서류를 보완하느라 접수가 늦어지는 경우도 있었다.

울주군에 출마한 무소속 전상환 예비후보는 1차례 접수가 반려됐다, 선관위의 보완사항을 반영해 이날 오후 접수를 완료했고 배당금당 우동열 예비후보도 수정 끝에 이날 후보등록 마감 시한인 오후 6시인 한 시간여 앞두고 등록을 마쳤다.

이날 서류를 접수하지 않은 예비후보는 통합당 서범수 울주군 예비후보와 무소속 이철수 중구 예비후보 2명이다.

서 예비후보 측은 27일 오전 서류접수를 마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무소속 후보 추천인 명부 서명을 26일 완료했고 27일 오전 중 등록하겠다”고 말했다.

선관위 관계자는 “후보등록을 위한 서류가 종류가 많고 복잡하다”면서 “이에 선관위가 미리 예비후보들의 서류를 확인하고 검토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할 것을 지시하기도 한다”고 전했다.

#예상치 못한 불출마 선언과 후보등록

후보등록을 앞두고 예상치 못한 불출마 선언과 후보등록도 이어졌다.

북구에서는 지난 2018년 북구 국회의원 재선거에 무소속으로 출마했던 박재묵씨가 이날 무소속으로 북구 선관위에 등록했다. 박재묵씨는 동국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현대자동차를 정년퇴직한 노동자로 울산환경운동연합과 울산시민연대 회원으로 활동한 바 있다.

남구을에서는 민중당 조남애 예비후보가 “동구만은 지켜달라”며 갑작스럽게 후보 사퇴와 불출마를 선언했다. 조 예비후보는 “거대 양당이 비례정당을 만들고 결집해 노동자 민중의 목소리가 소외당하고 노동자 정치, 진보정치가 명맥이 끊길 절체절명의 위기”라며 “진보 정치의 마지막 보루 울산 동구만은 지켜달라”고 호소했다.

#덕담과 SNS 인증샷 남기기도

각 예비후보들은 총선에서 맞붙게 될 상대 후보에 덕담을 주고받으며 페어플레이를 약속하는 모습도 보였다. 남구갑에 출마한 통합당 이채익 예비후보와 민생당 강석구 예비후보는 접수절차를 진행하다 마주치자, 서로의 안부를 물으며 이번 총선 선의의 경쟁을 다짐했다.

그리고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선거운동의 어려움 때문인지 많은 후보들이 후보등록 인증샷을 남기고 SNS에 업로드하며 실시간 홍보에 나섰다.

또 대부분 예비후보자들은 사무장과 수행 담당 등 최소한의 인원이 움직였지만 배당금당의 경우 10여명의 지지자들이 함께 남구·울주군 선관위를 방문한 모습이 눈에 띄었다.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 문의

송재현 다른기사 보기

icon오늘의 인기기사
댓글 (200자평) 0
전체보기
※ 비속어와 인신공격성 글 등은 바로 삭제됩니다.
특히, 근거 없는 글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면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200자평)운영규칙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44740) 울산광역시 남구 수암로 4 (템포빌딩 9층)  |  대표전화 : 052-243-1001  |  팩스 : 052-271-8790  |  사업자번호 : 620-81-14006
등록번호 : 울산,아01104  |   등록날짜 : 2017년 7월 13일  |  발행·편집인 : 이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원
Copyright © 2020 울산매일. All rights reserved. 온라인 컨텐츠 및 뉴스저작권 문의 webmaster@iusm.co.kr RSS 서비스
Back to Top